조련사 독점
작가 : 레드커튼 | 장르 : BL | 조회 : 404,177 | 연독률 : 54% | 선호작 : 4,088 | 총량 : 103.9kb
연재편수 :
최근연재일 : 2016-12-10
조교물, SM, 고수위, 욕구충족물

씬의 향연이라 할 수 있습니다. 덤으로 잔인한 묘사가 자주 나올 예정으로 꺼려하시는 분은 조용히 뒤로 가기를 눌러주시기 바랍니다.

혹시 내용 읽다가 마음에 드시면 표지도 하나씩 던져주고 가면 사랑합니다~^^

공지사항

-


이 작가의 다른 작품

등록된 작품이 없습니다.

이 작품의 감상평

전체보기

등록된 감상평이 없습니다.
소제목 편수 날짜 조회수 추천수 코멘트
시작...그리고, 조교.. 16 (0byte) 2016-12-10
01:37:08
7,726 35 17
15 (9.5K) 2016-11-26
23:46:29
7,838 45 20
14 (0byte) 2015-08-10
16:32:47
17,959 105 33
13 (23.5K) 2015-07-21
00:02:19
18,945 80 22
12 (17.5K) 2015-06-24
23:36:35
21,967 97 18
11 (0byte) 2015-06-19
01:03:07
20,821 93 16
10 (0byte) 2015-06-15
00:26:16
22,668 103 24
9 (12.8K) 2015-06-12
01:42:26
23,957 91 19
8 (0byte) 2015-06-08
23:35:37
23,475 103 20
7 (15.0K) 2015-06-03
19:56:14
25,812 96 20
6 (10.4K) 2015-05-31
15:58:47
26,605 93 8
5 (0byte) 2015-05-29
14:33:18
29,506 88 12
4 (15.1K) 2015-05-27
16:45:46
32,741 92 12
3 (167byte) 2015-05-26
12:39:32
34,444 95 11
2 (0byte) 2015-05-24
21:50:03
47,342 115 16
프롤로그 1 (0byte) 2015-05-24
21:46:56
42,371 37 5


신사탕   2018-09-08
ㅠㅠ
나라s   2018-01-26
작가님ㅠ 계속 기다리고 있습니다ㅠㅠ
나라s   2018-01-22
기웃기웃
다니22   2017-10-12
이 소설 진짜 야하고 넘 좋아요ㅠ다음편 기다리고 있어요..♡
거기에기다려   2017-09-07
기웃기웃:)
BYfsowoe   2017-07-31
기웃기웃)
사과는풋풋해   2016-12-29
잘보고갑니다!
몽드   2016-12-28
완전 재밋어오.....
Himeros   2016-12-12
호우...그런 사정이 있었네요:) 크리스는 안지 않는건가요??
Irdin   2016-12-11
슈는 가족들이 안 미치는 걸 원했군요. 부모님은 너무 미쳐서 손을 못 쓴 거고..
신사탕   2016-12-10
어릴때는 슈도 귀여웠군요ㅠ
크라이세   2016-12-10
그랫엇군...,
카미르   2016-12-10
한번쯤 과거가 궁금했는데 일케 나왔군요!
예이령   2016-12-10
이런 일들이 있다면 미칠 수 밖에.....
쪼꼬나무   2016-12-10
슈ㅠ 슈가 블러드와 젤 가까운 먼치킨인건가
samurai   2016-12-10
슈가 미친건 이유가 있었어... 어릴땐 저렇게 귀여웠구나.....!!
lyndsy   2016-12-10
으앙 그랬구나 역시 제일 미친건 슈였어ㅠㅠ
Himeros   2016-12-09
드디어 오셨네요ㅠㅠㅠ 이번편도 넘 좋습니다♥
예랑아씨   2016-12-03
으아ㅜㅜ엄청기다렸어요ㅜㅜㅜ
사과는풋풋해   2016-12-02
오랜만이에요 잘보고갑니다!
심심한땅콩   2016-11-30
오오!! 저도 사과박스 안온지 오래라‥;; 오랜만에 들렀더니 딱!떠있어서 바로봤어요ㅋㅋㅋ
쪼꼬나무   2016-11-28
돌아오셧군요ㅠ 갠적으로 이델을 얼마나 기다햇는지ㅠ근데 못한다가 아니라 '않'는다라니 찜찜합니다
wzjkk   2016-11-28
ㅋㅋㅋㅋ왕따당하는애가 이렇게 소설속에서라도 자기 가학심채우려는 꼬라지로 보이네ㅋㅋㅋ
가로등   2016-11-28
헉 세상에 작가님 돌아오시다니 ㅜㅜㅠㅠㅠㅠㅠㅠㅠㅜㅜㅠㅠㅠ 감격이 이루말할수가 없습니다. 재탕을 몇번을 했는지 몰라요 돌아와주셔서 정말 너무너무너무 감사드립니다 사랑해요 ㅜㅠㅠㅠ
밀크T   2016-11-27
오오 오랜만입니다!!!

1 2  3  4  5  6  7  8  9  10 
슈 체르페(체페슈)
체페슈 가문의 막내. 원래는 상냥한 소년이었으나 집안의 진실을 알고, 잔인한 성품으로 변했다. 그러면서도 상냥했던 시절의 성격마저 가지고 있어 묘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갖고 싶은 것이 있으면 가지고 마는 집착 행동파. 특히 사람(남자)를 제것으로 만드는데 뛰어나다.